김해영 "최저임금 최대한 동결해야…소득 확대는 재정지원으로"

[the300] 여권 내 '최저임금 동결' 기조 확대

이재원 기자, 박선영 인턴기 l 2019.06.19 1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