秋 "탄핵소추 가결에는 황교안총리등 내각 불신임도 포함돼 있어"

[the300]8일 본회의 전 발언…"황 총리, 박근혜정부 책임 나눠져야"

김세관 기자 l 2016.12.08 15:55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 입장하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16.12.8/뉴스1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8일 탄핵소추안이 가결됐을 경우 황교안 국무총리 등 내각 거취와 관련, "탄핵소추안 (가결) 뜻엔 내각 총 불신임이 포함돼 있다고 보시면 된다"고 말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본회의장 입장 전 기자들과 만나 "황 총리는 사실 박근혜정부의 책임을 나눠져야 하는 심각한 (잘못이)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박근헤 대통령 탄핵안이 가결되면 황 총리와 내각이 총 사퇴해야 한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다만, 추 대표는 "지금 이 순간까진 탄핵에 집중해야 한다"며 "탄핵안 가결 이후에는 헌법재판소가 하루 빨리 심판을 통해 대통령 파면 결론을 낼 수 있도록 노력을 경주할 뿐"이라고 강조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