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웨이트서 한국인 26명 메르스 검진결과, 전원음성

[the300]확진 남성과 접촉했던 직원들, 스스로 자가 격리

최태범 기자 l 2018.09.14 14:25
【인천=뉴시스】 김진아 기자 = 13일 오후 인천 중구 대한항공 인천 정비 격납고에서 관계자들이 메르스 관련 예방을 위해 두바이발 인천행 대한항공 항공기 소독 작업을 하고 있다. 2018.09.13. bluesod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확진 판정을 받은 61세 남성과 쿠웨이트 현지에서 접촉했던 한국인 업체직원 26명에 대한 검진 결과, 전원 음성(정상) 판정을 받았다.

14일 외교부에 따르면 쿠웨이트 보건당국은 지난 12일 시료채취 검진을 받은 우리 국민 26명 전원이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우리 국민 확진자의 소속사에 통보했다.

외교부는 “현재까지의 쿠웨이트 현지 우리 국민 검진결과를 종합하면 시료 채취·분석을 통해 음성 판정을 받은 45명 및 육안 검진결과 특이소견이 없어 정상 판정을 받은 8명 등 총 53명이 쿠웨이트 보건당국으로부터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확진 환자와 현지에서 접촉한 회사직원 68명 중 53명이 쿠웨이트 보건당국으로부터 메르스가 아니라는 판정을 받았다. 현재 쿠웨이트 현지에서 추가 검사 희망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 환자와 접촉한 직원 중 의심 증상이 있거나 시료채취 검사를 희망하는 사람은 없지만 만일에 대비해 이들이 스스로 자가 격리를 하고 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