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평양선언 오늘 비준, 비핵화 촉진-北 인권 증진"

[the300]"한반도 위기 요인을 없애 경제에도 도움될 것"

최경민 기자 l 2018.10.23 11:28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8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8.10.08. pak713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오늘 회의에서 9월 평양공동선언과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를 발효시키기 위한 비준안을 심의한다"며 "남북 관계 발전과 군사적 긴장 완화 등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더욱 쉽게 만들어 촉진시키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 국민들의 안전을 위할 뿐 아니라 한반도 위기 요인을 없애 우리 경제에도 도움될 것"이라며 "무엇보다도 그동안 불이익을 받아왔던 접경 지역 주민들에게 가장 먼저 혜택이 돌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 주민 인권을 실질적으로 증진시키는 길이기도 하다"며 "오늘 심의, 비준되는 합의서들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각 부처가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