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양승태 적폐사단, 조직적 저항…국민에 제압될 것"

[the300]민주당 원내대표, 정책조정회의…"법과 양심 따라야할 판결, 보신과 보복 수단으로"

이원광 기자, 박승두 인턴기자 l 2019.01.31 09:54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왼쪽)가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스1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31일 “양승태 적폐사단이 조직적 저항을 벌인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법과 양심을 따라야할 판결이 보신과 보복의 수단이 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합리적 법 상식으로는 도저히 납득되지 않는 판결”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홍 원내대표는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한 1심 판결 직후 우리 헌법 1조 1항,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말을 되새긴다”며 “입법부 국회의원과 사법부 판사도 헌법의 명령을 거부 못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개혁에 맞서려는 적폐 세력의 저항은 당랑거철”이라며 “반드시 국민의 힘에 제압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홍 원내대표는 또 정치권을 향해서도 소모적 정쟁을 멈추자고 했다. 그는 “재판농단을 빌미삼아 정치적 이익을 도모하고 촛불로 이뤄낸 탄핵과 대선 결과를 부정하는 시도에 단호하게 맞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불순한 의도로 문재인 정부를 흔들지 말라. 그런 시도는 국민에 의해 재차 탄핵당할 것”이라고 말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김진태 12%75건
  • 2 이종명 10%65건
  • 3 김순례 9%61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