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에 "검찰의 중립성·독립성 지켜야"

[the300]한국당 대표 "한선교 사무총장, 본인 뜻 분명해 사의 수용"

조준영 기자 l 2019.06.17 11:58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9.6.1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7일 문재인 대통령이 차기 검찰총장 후보로 윤석열 현 서울중앙지검장을 지명한 데에 "검찰의 중립성과 독립성이 지켜져야 된다. 그런 측면에서 제도와 인사가 중요한데 원칙이 지켜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의원총회 중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한선교 당 사무총장의 사퇴에 대해선 "본인이 여러 어려움이 있어서 그런 뜻을 표했고 논의를 많이 했다. 지난주부터 얘기가 있었다"며 "본인의 (사퇴하겠단) 뜻이 분명해 수용을 했다"고 전했다. 

한 총장이 사퇴이유로 밝힌 '건강상의 이유' 외에 최근 막말논란과 관련됐냐는 질문에는 "건강상의 이유가 가장 큰 원인인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후임 사무총장 계획을 묻자 "당이 어려운 상황이니 적절한 분을 가급적 빨리 찾아 후임을 임명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나경원 8%55건
  • 2 이인영 6%47건
  • 3 이해찬 5%4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