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文대통령 방미, 한반도평화 진전 기원…한미동맹 강화"

[the300]"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촉진자역할 주목"

김하늬 기자 l 2019.09.22 17:06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22일 오후 3박 5일간의 일정으로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 참석 및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 사진=성남(경기)=김휘선 기자 hwijpg@

더불어민주당이 22일 문재인 대통령의 '유엔총회 참석 및 한미정상회담'을 위한 출국과 관련 "방미 일정의 성공을 기원한다"며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을 위한 여정에서 중요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오후 현안 브리핑을 통해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북미 관계와 남북 관계를 동시에 개선하면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실질적으로 진전시킬 북미 간의 '중재자, '촉진자'로서의 역할이 다시 한번 주목된다"고 평가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제3차 북미 정상회담을 위한 분위기도 무르익고 있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하노이 회담 결렬의 원인이 됐던 리비아 방식의 포기를 공개적으로 언급했고 그 방식을 고집한 존 볼튼 전 보좌관과도 결별한 상황이다"며 "북한도 이러한 미국의 입장 변화를 반기고 있어 어느 때 보다 북미 간 관계 개선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한미 정상회담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종료로 인한 일각의 한미동맹 균열 우려를 말끔히 해소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며 "민주당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성큼 앞으로 나아가고 대한민국의 글로벌 외교 역량이 한층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전 당원과 함께 성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익을 증진하고 외교 역량을 높이는 일에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다"며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당들도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나경원 6%61건
  • 2 이인영 4%38건
  • 3 오신환 3%3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