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주말 맞아 모친 묘소 성묘

[the300]

김민우 기자 l 2019.11.09 13:48
【부산=뉴시스】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故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두 손을 모은 채 생각에 잠겨 있다.(사진=청와대 제공) 2019.10.30. photo@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고(故) 강한옥 여사의 묘소를 살피기 위해 경남 양산을 방문했다.

9일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전날 오후 청와대를 출발해 경남 양산 부산교구 하늘공원에 마련된 모친의 묘소를 찾았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29~31일 모친상을 치렀다. 하지만 이달 3~5일 태국 방문 일정이 있어 삼우제(장례 후 사흘째에 치르는 제사)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삼우제는 지나긴 했지만 묘소도 가보고 붕분도 잘 올라갔는지 살피기 위해 주말을 이용해 잠시 다녀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모친의 묘소를 살피고 개인 일정 등을 소화한 뒤 주말 중 청와대로 복귀할 예정이다. 10일에는 청와대에서 여야 5당 대표와 만찬 회동이 예정돼 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나경원 8%162건
  • 2 이인영 6%121건
  • 3 오신환 5%99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