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주말협상 불발시 "한국당 빼고 개혁·민생법 처리"

[the300]홍익표 수석대변인 "국민만 보고 선거제 개정안·검찰개혁법안 완수할 것"

한지연 기자 l 2019.12.14 15:10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더불어민주당이 "선거제 개정안과 검찰개혁법안 처리를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홍익표 민주당 수석 대변인은 14일 논평에서 "자유한국당이 전날 국회의장과 3당 원내대표가 회기결정, 예산부수법안, 민생법안을 처리한 후 선거법 문제를 다루기로 한 합의를 일방적으로 파하면서 의회정치를 농락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약속한 3시 본회의 개의를 앞두고 필리버스터 대상이 되지 않는 회기 결정의 건에 억지스런 필리버스터 신청으로 국회의 합의운영 정신을 내팽개치고 민생을 외면했다"며 "국민 앞에서 한 합의와 약속을 손바닥 뒤집듯 하는 한국당의 행태가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이어 홍 수석대변인은 "한국당은 부끄러움도 없이 오늘 또다시 장외로 나가 정치선동을 하겠다는 적반하장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협상에는 응하지 않으면서 반대와 방해만 일삼는 한국당의 민생방해, 개혁저항으로 약자와 서민, 국민들은 눈물을 흘리고 있다"고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이미 인내하고 기다릴 수 있는 시간을 넘어선지 오래다"며 "경제활성화와 약자보호를 위한 예산이 원할히 집행되고, 부모님들이 마음 놓고 아이들을 유치원에 보내며, 검찰개혁과 선거제도 개혁을 통해 정의롭고 공정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일을 더 이상 지체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아울러 주말 사이 한국당과의 협상이 실패한다면 한국당을 제외하고 법안처리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민주당은 주말에도 대화와 협상의 문을 열어둘 것이다"면서도 "국민의 인내심은 바닥났다. 성의있고 겸허하게 논의에 임하지 않는다면 민주당은 개혁과 민생의 단호한 원칙아래 새로운 대한민국의 길을 열어갈 것이다"고 말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정세균 11%89건
  • 2 추미애 7%55건
  • 3 이해찬 6%5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