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당, 4월 총선 지역구 19곳에서 '1차 경선' 실시…25일 발표

[the300]

안재용 l 2024.02.24 04:24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정영환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이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제12차 공관위 회의에서 결정된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24.2.23/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의힘이 4월 총선 지역구 후보자 확정을 위한 1차 경선을 실시한다.

24일 정치권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전일부터 이날까지 양일간 서울 6곳, 인천 2곳, 경기 3곳, 충북 5곳 충남 2곳, 제주 1곳 등 지역구 19곳에 대한 경선을 실시한다.

1차 결선 결과는 오는 25일 발표할 계획이다.

1차 경선지역은 서울지역의 경우 △양천갑(조수진, 정미경, 구자룡) △양천을(오경훈, 함인경) △금천(강성만, 이병철) △동대문갑(김영우, 여명) △성북갑(서종화, 이종철) △성북을(이상규, 이진수) 등이다.

인천 지역에서는 △남동을(고주룡, 신재경) △부평갑(유제홍, 조용균) 등에서 경선이 진행된다. 경기도에서는 △의정부을(이형섭, 정광재) △광주을(박해광, 조억동, 황명주) △여주·양평(이태규, 김선교) 등이다.

충북에서는 △청주상당(정우택, 윤갑근) △충주(이종배, 이동석) △제천·단양(엄태영, 최지우) △보은옥천영동괴산(박덕흠, 박세복) △증평·진천·음성(경대수, 이필용) 등이 충남에서는 △보령서천(장동혁, 고명권) △아산을(김길년, 전만권) 등이 실시된다. 제주 지역에서는 △서귀포(고기철, 이경용)에서 경선이 진행된다.

홍성·예산 지역구의 경우 당초 홍문표 국민의힘 의원과 강승규 전 대통령실 시민사회수석이 경선할 예정이었으나 홍 의원이 경선 포기를 선언한 바 있다.

경선은 일반 유권자 대상 전화면접(CATI) 조사와 당원 선거인단 대상 자동응답시스템(ARS) 조사로 진행된다. 해당 결과에 같은 지역구 3선 이상과 청년 등 감산·가산 조건을 적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당원과 일반 유권자 비율은 지역에 따라 다르다. 서울 강남 3구를 제외한 수도권과 호남, 충청, 제주는 당원 20%·일반 유권자 80%로 진행된다. 서울 강남 3구와 강원, 영남은 당원 50%·일반 유권자 50%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