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맨' 이준석, 자신 패러디한 '충주맨'에 러브콜 "합방 언제든 환영"

[the300] 李, 최근 '동탄맨'(dongtanman) 홈페이지 개설하고 주민과 소통 확대

정경훈 l 2024.06.19 15:03
[서울=뉴시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충주맨'에는 '충주시 이준석'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사진= 유튜브 채널 '충주시' 캡처 ) 2024.6.1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이 충북 충주시 유튜브 채널 '충주맨'에게 유튜브 합동 방송(합방)에 대해 "언제든지 환영한다"고 밝혔다. 자신이 지하철에서 잠든 장면을 패러디한 충주맨에 '합방 러브콜'로 답한 것이다.

19일 정치권에 따르면 이 의원은 전날 충주맨 채널에 게시된 '충주시 이준석'이라는 영상에 "이준석 유튜브 채널은 충주시 유튜브와 합동 방송을 언제든지 환영한다"는 댓글을 달았다.

8초 분량의 해당 영상은 충주맨 채널을 운영하는 김선태 주무관이 순환 버스 안에서 한 남성의 어깨에 기대 잠든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의 마지막에는 '자도 됩니다. 순환 버스 도입'이라는 문구가 나온다.

김 주무관은 이 의원을 패러디해 영상을 제작한 것으로 보인다. 이 의원은 최근 지하철 좌석에 앉아 옆자리 남성에게 기대자고 있는 사진으로 관심을 모았다. 해당 사진은 화성과 이 의원 지지자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빠르게 퍼지며 호응을 끌어냈다.

(서울=뉴스1) = 13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이 지하철 자리에 앉아 잠든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와 화제다. 그는 남색정장에 가방과 휴대전화를 손에 꼭 쥔 채, 옆자리 승객에게 기대 잠이 든 모습이다. 이 의원은 국민의힘 대표 시절부터 대중교통을 이용해 출퇴근했다.(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2024.6.14/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서울=뉴스1)


해당 사진과 관련해 이 의원은 지난 14일 밤 CBS라디오 '박재홍의 한판 승부'에서 최근 '지하철 사진'에 대해 "저건 4호선"이라며 "다음 날 일정이 서울에 있으면 상계동으로 가고 동탄에 있으면 동탄으로 가고 있다"고 했다.

이어 "(어깨를 내준) 그분이 절 깨우지는 않았는지 10시쯤 제가 일어났을 때는 없었다"며 "노원, 도봉, 강북쯤에 거주하시는 직장인 같은데 고단한 퇴근길 조금 더 고단하게 드려서 죄송하다"고 사과와 함께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와 별도로 이 의원은 최근 '동탄맨'이라는 지역구 정체성을 부각하며 '정책 제안 홈페이지'를 개설했다. 주소에 'dongtanman'(동탄맨)이라는 문구가 포함된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 이 의원은 자신의 주요 일정을 공개하고 정책 제안을 받는다.

이 의원은 전날 자신의 SNS에 "웹상에서 민원과 정책 제안을 받을 수 있도록 페이지를 열었다"며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이 SNS를 통해 자신의 정책 제안 홈페이지를 소개했다. /사진=이준석 의원 SNS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