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하노이]엿새째 메트로폴 찾은 北…기자들에 "스톱"

[the300]김창선, 박철 메트로폴 호텔 찾아 정원 등 점검

하노이(베트남)=권다희, 최경민 기자 l 2019.02.24 12:25
24일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을 방문한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왼쪽 검은옷)과 박철 전 주유엔 북한 대표부 참사/사진=권다희 기자.

북측 의전팀이 제2차 북미 정상회담장으로 거론되는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을 점검했다.

24일 오전(현지시간) 메트로폴 호텔에는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과 박철 전 주유엔 북한 대표부 참사가 나타났다. 

김 부장은 위아래 검은색 옷을 입고 전화를 받으며 걸어갔다. 박 참사는 가벼운 정장 차림이었다.

북측 의전팀이 메트로폴 호텔에 들어온 것은 이날이 6일째다. 오는 27~28일로 예정된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회담장 시설 점검 등을 나온 것으로 보인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집사로 불리는 김 부장은 메트로폴 호텔의 정원도 둘러보는 모습을 보였다. 박 참사는 기자들을 향해 "스톱(stop)"이라며 사진 촬영을 제지하기도 했다.
24일 베트남 하노이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호텔을 방문한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검은옷)이 호텔 내 정원을 둘러보고 있다./사진=권다희 기자.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나경원 8%55건
  • 2 이인영 6%47건
  • 3 이해찬 5%40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