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3호 영입인재'는 한미동맹 전문가 김병주 전 대장

[the300]육사40기·한미연합사령부 부사령관 출신

유효송 기자 l 2020.01.02 09:59
김병주 전 육군대장


더불어민주당이 총선 세 번째 인사로 전 한미연합사령부 부사령관 출신 김병주 예비역 육군대장(58)을 영입했다. 


민주당 인재영입위원회는 2일 오전 서울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영입인재로 김 전 대장을 선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앞서 민주당은 '소외계층'과 '청년'이라는 키워드를 부각하기 위해 1호 최혜영 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 이사장과 2호 청년 원종건씨를 영입했다.


김 전 대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정치에 뛰어들기로 결심한 이유는 단 한 가지"라며 "더 강한 대한민국, 더 튼튼한 안보, 더 강한 군대를 위해서"라고 밝혔다. 


또 "더 튼튼한 안보, 더 강한 군대는 군의 국방력에 의해서만 가능하지 않고 정치가 뒷받침돼야 한다"며 "우리 군을 정예화하고 강군을 만드는 국방개혁을 법과 제도로 뒷받침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 전 대장은 육사 40기 출신으로 장교시절 인도 파키스탄과 미국 중부사령부에 파견됐다. 이후 제30 기계화보병사단장과 육군 제3군단장을 역임하고, 미사일 사령관으로는 처음으로 4성 장군에 올랐다. 2017년 한미연합사령부 부사령관으로 임명 돼 국제전략과 한미동맹관계를 바탕으로 풍부한 한미연합작전 경력을 인정받는다. 


김병주 전 대장은 퇴임이후 방송, 출간, 강연 등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12월에는 '시크릿 손자병법'을 출간했으며, 유튜브 채널, 국방 TV에서 손자병법을 강연하는 유튜버로도 활약했다.


the300 국회의원 INDEX

Best Ranking

지난 한달, the300 기사 중 가장 많이 등장한 국회의원은 누구?
  • 1 정세균 11%89건
  • 2 추미애 7%55건
  • 3 이해찬 6%50건